외신-JOC의 날씨 거짓에 선수들이 지불할 대가.jpg

RETROPEOPLE

Mobile ver 레트로피플 All rights reserved.
유머게시판

외신-JOC의 날씨 거짓에 선수들이 지불할 대가.jpg

cxuwma 댓글 0 조회 33       신고







loading_img.jpg?v1



월요일 아침 남자 트라이애슬론 결승선은 마치 전쟁터 같았다.

선수들은 다 널부러져 있었고, 트레이너들은 선수들을 도우러 모였고 심지어 몇몇은 어깨에 팔이 둘러져서 도움 받고 있었다.

더위를 피하기 위해 오전 6시 30분에 시작을 했지만 온도 29도에 습도67.1%였다.



'이 시기는 온화하고 화창한 날씨로,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보여 줄 수 있는 이상적인 기후를 제공한다'

이 인용은 2020 올림픽 개최를 위한 일본의 공식 제안에서 나온 언급이다. 온화하고 이상적?? 7월 도쿄에서?



한낮의 온도와 습도를 보면 여기는 열대지방이다.

테니스, 비치 발리볼, 사이클링, 그리고 다른 많은 종목의 경기장이 야외에 있다.



세계 최고의 선수들이 이런 기후가 힘들다고 말하면, 그건 정말 힘든거다. 그렇다면 왜 일본인들은 다른 주장을 했을까?

그리고 IOC는 왜 아무 확인도 하지않고 허용했을까?



올림픽 시기동안 기상조건은 괜찮다고 일본은 약속했다.



일본은 그것이 거짓말이었다는 것을 알고 있다.

그들은 여기에 살고 있고 한여름의 한낮을 온화하다거나 이상적이라고 말하는 도쿄의 거주자는 단 한 명도 없을 것이다.



보통 하계 올림픽은 7월중순에서 8월 말 사이에 시작한다. 그이유는 이 시기가 가장 높은 시청률을 보장하기 때문이다.

특히 미국 NBC는 NFL과 경쟁할 필요가 없기때문에 더욱 그렇다.



결국 IOC의 돈과 관련되어서 이런 문제가 생긴다.

1964년 도쿄 올림픽은 선수들에대한 안전이 더 우선시되어서 10월에 개최된 것일지도 모른다.



IOC는 못본척 고개를 끄덕이며 일본의 거짓에 동조했다.

10년 전쯤에 재판 타임즈는 거짓광고에 대한 처벌이 있다면 어떤 것일까?하고 의문을 제기했다.

그게 뭐든간에 그 대가를 지불하는 것은 선수들 같다.









최근덧글
글이 없습니다.